사이트 제목

제20기 활동방침


    활동방향        추진과제
국민의 목소리를 담은 건의・자문 강화 ①국민 소통 기반의 정책건의 프로세스 정착
②정책건의 역량 강화 프로그램 확대
지역의 평화·통일 중심 역할
수행
③평화·통일 플랫폼으로서 지역조직 위 상 제고
④국민 통합형 평화·통일 공론장 형성
⑤지역별 남북교류협력 방안 모색
동포사회와 함께 평화·통일
공공외 교 선도
⑥동포사회와의 협력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
⑦국제사회의 한반도 평화 공감대 확산
청년 세대의 평화·통일 역할
강화
⑧2030의 창의성으로 한반도 미래담론 형성
⑨청년의 주도하는 평화·통일 공감 확산
⑩뉴미디어를 활용한 평화·통일 활동 활성화

・활동방향별 세부 추진과제

1. 국민의 목소리를 담은 건의·자문 강화

■국민 소통 기반의 정책건의 프로세스 정착

◦국민 참여 사업 활성화로 현장 의견수렴 활동 강화

-좌담회, 강연회, 토론회 등 다양한 평화‧통일 활동 추진 시 활발한 국민 의견수 렴 활동 전개, 결과 축적 및 정책건의에 반영

◦지역협의회 정기회의 기능 강화

-정기회의를 협의회 활동 논의뿐만 아니라 국민과의 소통 결과(의견수렴)를 공유하는 장으로 활용

◦정책건의 결과를 활용한 실천 활동 추진

-정책건의 결과 및 내용을 자문위원에게 적극 공유, 유관기관과의 협업으로 실천 가능한 과제 발굴 및 추진

■정책건의 역량 강화 프로그램 확대

◦정책건의 역할 수행에 필요한 기본 교육 추진

-사전교육(온라인 오리엔테이션), 정책건의 안내서* 제작‧배포 및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한 교육** 참여 독려

*정책건의 의미, 절차, 자문위원의 역할, 정책건의 활용 방법 등을 담은 콘텐츠(영상물 또는 책자)

**남북관계 및 북한에 대한 객관적 정보를 제공하는 온라인 지식서비스인 ‘평화통일 창(窓)’을 적극 활용하여 자문위원 정책건의
역량 제고

◦자문위원 정책건의 기회 확대 및 역량 강화

-모든 사업 추진 과정에서 자문위원이 직접 정책을 제안하고, 논의하는 프로그램(함께하는 정책제안) 추진으로 정책건의 역량 제고

2. 지역의 평화·통일 중심 역할 수행

■평화‧통일 플랫폼으로서 지역조직 위상 제고

◦지역조직 강화를 통한 평화‧통일 활동 지속

-평화‧통일 활동 중심체로서의 선도적 역할 수행을 위한 지원 확대

-대행기관과 함께 평화‧통일 협력사업 적극 추진

◦지역사회와의 연계로 평화‧통일 활동 시너지 제고

-종교‧문화‧예술‧학술 등 다양한 분야의 평화‧통일 네트워크를 활용한 공동사업 추진 및 홍보 강화

■국민 통합형 평화‧통일 공론장 형성

◦사회적 대화를 통한 국민 참여 기회 확대

-남북관계 주요 계기 시, 보수‧중도‧진보를 망라하는 각계 인사가 참여하는 원탁토론, 열린 평화통일포럼 등 사회적 대화의 장 마련

◦공론장 마련으로 평화‧통일에 관한 갈등 완화

-남북관계 발전, 남북교류협력 및 남북 간 합의내용 공동이행 등 주요 주제에 대한 다양한 주체와의 논의와 공감대 형성

■지역별 남북교류협력 방안 모색

◦자치분권형‧협치형 교류협력을 위한 지역 기반 조성

-대행기관, 지역 평화‧통일 관련 기관 및 단체와의 소통 확대로 지역회의‧협의회별 북한의 협력 대상지역 선정 및 조사 연구 진행

◦남북 지역 간 교류협력 효과 제고를 위한 단계적 협력 과제 모색

-방역‧보건협력, 생태교류, 산림·환경협력, 평화관광 등 지역조직 차원에서 실천 가능한 사업 발굴 및 추진방안 마련

3. 동포사회와함께평화·통일공공외교선도

■동포사회와의 협력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

◦동포사회와의 소통 확대로 공공외교 역량 결집

-동포사회 의견수렴 확대 및 소통 일상화로 남북 합의사항 이행, 남북교류협력 등 주요 현안에 관한 역량 결집 및 지지 확보

◦해외 조직의 평화‧통일 구심점 역할 수행

-남북관계 주요 계기를 활용한 재외동포‧현지인과의 협업사업 추진으로 평화‧통일 공공외교 효과 제고

※남북 UN동시가입 30주년,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및 항저우 아시안게임 등

■국제사회의 한반도 평화 공감대 확산

◦활동력‧전문성을 갖춘 해외 인적자원 발굴 및 교류 활성화

-현지 오피니언리더 대상 평화‧통일 공공외교 집중 전개

-주니어평통 등 차세대 인적 자원 양성 프로그램 추진‧확대

-국가별 재외공관‧동포단체 등과의 협업 강화를 통한 사업 추진

◦평화‧통일 공공외교 모범사례 발굴 및 동포사회에 확산

-동포사회와의 협력으로 지역별·대상별 특성에 따른 평화·통일 공공외교 활동 전개, 결과 적극 공유

※종전선언, 북미 이산가족 상봉, 북미 간 연락사무소 설치 등이 포함된 ‘한반도 평화 법안’이 미 의회에서 발의(‘21.5월)

※브라질 연방하원의원 171명의 종전선언 지지 서명(‘20.12월)

4. 청년세대의평화·통일역할강화

■2030의 창의성으로 한반도 미래담론 형성

◦미래지향적 평화담론 형성을 위한 논의의 장 마련

-2030 커뮤니티를 통한 의견수렴으로 평화‧통일 관심 제고

-2030세대의 참여와 소통의 장이 되는 평통 청년사업 구상‧추진

◦‘한반도 평화‧통일 미래비전’ 제시

-2030 자문위원이 평화‧통일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, 청년세대와 함께 실천한 결과를 ‘한반도 미래비전’으로 발표

■청년이 주도하는 평화‧통일 공감 확산

◦청년의 참여 및 주도적 역할 제고를 위한 프로그램 확대

-청년세대의 특성에 맞는 쉽고 재미있는 콘텐츠 발굴로 참여 제고

-유관기관과의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청년의 활동 범위 확대

※국무총리실 청년정책추진위원회‧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, 지역별 청년정책 관련 부서(서울시 청년청 등), 청년단체 등

◦청년의 역량과 전문성이 발휘될 수 있는 조직 운영

-청년 맞춤형 회의체‧모임 운영 등 지역협의회 운영의 유연성 제고

-청년 분과를 넘어 다양한 분야에서의 역량 발휘 기회 부여

■뉴미디어를 활용한 평화‧통일 활동 활성화

◦평화‧통일 메시지 공유 및 활동 공간으로 뉴미디어 활용

-청년들이 한반도 평화‧통일을 주제로 논의하고 경험하는 공간으로서 뉴미디어를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 확대

◦청년 자문위원의 ‘평화‧통일 1인 미디어’ 역할 강화

Translate »